메뉴 건너뛰기

설교/힘찬교회(담임 임태석 목사) 청소년 비전센터 및 청소년 쉼터 확장 감사예배

 

2019.09.11.(수)

 

본문 : 이사야서 11장 1~10절

제목 : 물이 바다 덮음 같이

 

1

이새의 줄기에서 한 싹이 나며 그 뿌리에서 한 가지가 나서 결실할 것이요

2

그의 위에 여호와의 영 곧 지혜와 총명의 영이요 모략과 재능의 영이요 지식과 여호와를 경외하는 영이 강림하시리니

3

그가 여호와를 경외함으로 즐거움을 삼을 것이며 그의 눈에 보이는 대로 심판하지 아니하며 그의 귀에 들리는 대로 판단하지 아니하며

4

공의로 가난한 자를 심판하며 정직으로 세상의 겸손한 자를 판단할 것이며 그의 입의 막대기로 세상을 치며 그의 입술의 기운으로 악인을 죽일 것이며

5

공의로 그의 허리띠를 삼으며 성실로 그의 몸의 띠를 삼으리라

6

그 때에 이리가 어린 양과 함께 살며 표범이 어린 염소와 함께 누우며 송아지와 어린 사자와 살진 짐승이 함께 있어 어린 아이에게 끌리며

7

암소와 곰이 함께 먹으며 그것들의 새끼가 함께 엎드리며 사자가 소처럼 풀을 먹을 것이며

8

젖 먹는 아이가 독사의 구멍에서 장난하며 젖 뗀 어린 아이가 독사의 굴에 손을 넣을 것이라

9

내 거룩한 산 모든 곳에서 해 됨도 없고 상함도 없을 것이니 이는 물이 바다를 덮음 같이 여호와를 아는 지식이 세상에 충만할 것임이니라

10

그 날에 이새의 뿌리에서 한 싹이 나서 만민의 기치로 설 것이요 열방이 그에게로 돌아오리니 그가 거한 곳이 영화로우리라

 

이사야는 ‘여호와는 구원이시다’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이사야서는 이사야,라는 이름이 지닌 의미 우리의 구원되시는 여호와 하나님이 책 전체의 주제인 동시에, 예언서 전체의 주제이기도 합니다.  

 

구원자 여호와 하나님께서는 한 아기, 한 아들을 우리들의 구원을 위해 우리에게 주신 바 되었다고 말씀합니다.  

 

이사야서 9장 6절입니다.

 

이는 한 아기가 우리에게 났고 한 아들을 우리에게 주신 바 되었는데 그의 어깨에는 정사를 메었고 그의 이름은 기묘자라, 모사라, 전능하신 하나님이라, 영존하시는 아버지라, 평강의 왕이라 할 것임이라.

 

오늘 11장에서도, 그 아이가 이새의 뿌리에서 난 한 싹이라고 은유적으로 말씀하고 있습니다.  

 

10절 말씀입니다.

그 날에 이새의 뿌리에서 한 싹이 나서 만민의 기치로 설 것이요 열방이 그에게로 돌아오리니 그가 거한 곳이 영화로우리라.

 

오늘 힘찬교회가 청소년밥차와 더조이유니언 협력으로 힘찬교회 청소년 비전 센터 페인트 작업과 교회 마당 레미콘 콘크리트 타설 작업을 했습니다. 가는 곳마다 지경을 넓히는 힘찬교회답게 오늘도 1층 공간에 청소년 비전 센터를 마련했고, 건기에는 마른 먼지가 푹푹 날리고, 우기에는 심히 질퍽거려 청소년들의 신앙교육을 위해서 활용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많던 너른 마당에 레미콘 콘크리트 타설 작업을 하였습니다.    

 

저는 오늘 교회 뒤란 너른 마당에 콘크리트로 도포하는 광경은 연상하면서, 본문 이사야서 11장 9절 말씀을 떠올렸습니다.

 

내 거룩한 산 모든 곳에서 해 됨도 없고 상함도 없을 것이니 이는 물이 바다를 덮음 같이 여호와를 아는 지식이 세상에 충만할 것임이니라(사11:9)

 

물이 바다 덮음 같이

 

이 비유는 상식적이지 않습니다. 물이 땅을 덮는다는 말은 가능하지만, 물인 바다를 물이 덮는다는 묘사는 적절하지 않아 보입니다. 

 

무슨 의미일까요? 

<충만>입니다. 

 

물이 바다 덮음이란, 충만을 의미하는 멋진 은유라고 생각합니다.  

 

이새의 줄기에서 난 한 싹으로 인해서, 해함도 상함도 없는 세상이 올 것을 아는, 물이 바다 덮음 같은 여호와를 아는 지식으로 충만함.

 

그렇다면, 

이 충만은 누구의 것입니까? 

 

누구를 가리키고 있습니까?

 

아버지께서는 모든 충만으로 예수 안에 거하게 하시고(골1:19)

그 안에는 신성의 모든 충만이 육체로 거하시고(골2:9)

 

물이 바다 덮은 충만,은 그분의 육체 안에 있습니다.

그분은,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오신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그 충만하신 육체로 구세주 예수께서 하신 일이 무엇입니까?

 

이사야서 53장 5절 말씀입니다.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그분이 몸소 당하신 육체의 고난으로, 그분은 우리들의 죄와 허물을 덮어주셨습니다.

물이 바다 덮음 같이 충만히 우리의 죄와 허물을 덮어주신 은혜 위에 은혜를 우리는 받은 자 되었습니다.

그리하여 우리도, 그 피로 말미암은 구속으로 그분 안에서 충만해졌습니다.

 

너희도 그 안에서 충만하여졌으니 그는 모든 통치자와 권세의 머리시라(골2:10)

우리가 다 그의 충만한데서 받으니 은혜 위에 은혜러라(요1:6)  

 

가득차고 가득차서, 가득하여 차고넘치는 상태가 물이 바다 덮음 같은, 은혜 위에 은혜를 누리는 충만함입니다. 그 충만함을 우리가 그분 안에서 누리게 되었습니다. 누리고 있습니다.

 

오늘의 힘찬교회가 성장에 확장을 이어가는 영적인 도상에서,

 

무엇보다도 먼저, 그 물이 바다 덮음 같은, 은혜 위에 은혜를 사모하여, “우리가 다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것과 아는 일에 하나가 되어 온전한 사람을 이루어 그리스도의 장성한 분량이 충만한 데까지 이르(엡4:13)게 될 줄 믿습니다. 

 

자기네 땅도 아닌 흙마당을 자기 교회 땅처럼 관리하자는 마음으로 적잖은 물질과 정성을 드려서, 도포 공사를 하는 마음이 충만한 그리스도 예수의 마음입니다. 

 

이처럼, 물이 바다 덮는 힘찬교회는 그 충만한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만인의 죄와 허물을 주의 보혈로 덮어주는 은혜 위에 은혜를 맛보고, 누리며, 세상에 나누고, 전하는 교회가 될 줄 믿습니다.

 

동시에, 여기 차고 넘치는 은혜의 바다에서 자유함을 누리는 화도지역 청소년들이, “술에 취하지 않고 성령으로 충만해지는(엡5:18)”는 거룩하신 하나님의 권세로 충만한 십자가의 정병들이 될 줄 믿습니다.

 

이는 땅과 거기 충만한 것이 주의 것임이라(고전10:26)

 

아멘

 

이 말씀의 주인이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오늘 이 확장 공사에 소요된 모든 물질적 필요는 물론이고, 앞으로 행할 청소년 구원 비전 사역에 필요한 영육간의 모든 것을, 충만하게 채워주실 줄 믿습니다. 

 

또한 오늘 친히 몸으로 울력에 참여해주신 목회자 서로돕기운동 연합 더조이유니언 회원이신, 목회자 부부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그 사랑의 수고에 대한 보답으로 이 말씀을 선사합니다.  

 

“소망의 하나님이 모든 기쁨과 평강을 믿음 안에서 너희에게 <충만>하게 하사 성령의 능력으로 소망이 넘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롬15:13).

 

아멘

 

2019.09.11(수)

 

힘찬교회 약사(본인이 모든 행사에 참여했음)

 

2009.04.26(주일), 힘찬교회 설립 예배  

2010.06.20(주일)에 임태석 전도사가 목사 안수를 받아 담임 목사 취임예배

2013.06.01(토) 힘찬교회 확장 리모델링 감사예배

2014.11.15(토) 힘찬교회 교육문화센터 개원예배  

2016.04.24(주일) 힘찬교회 7주년 기념감사예배 및 청소년 사랑의 밥 차 출정식  

2018.04.29(주일) 안수집사 임직식 - 힘찬교회 설립 9주년, 청소년밥차 3주년 감사 예배  

2018.08.26.(주일) 힘찬교회 이전감사예배 /힘찬교회 설립 10주년, 청소년 밥차 3주년

2019.04.28.(주일) 힘찬교회(임태석 목사) 창립 10주년 및 청소년 사랑의 밥차 4년 차, 선교사 파송 축하 예배

2019.09.11.(수) 힘찬교회 청소년 비전센터 및 청소년 쉼터 확장 감사예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3 3244: 시론/제 74주년 광복절에 부쳐 관리자 2019.08.16 105
212 3167: 권면 나눔교회 관리자 2019.06.19 42
» 3275: 설교/ 힘찬교회 청소년 비전센터 개설-마당 도포 작업 관리자 2019.09.13 55
210 3285: 권면-교회에 주는 동부교회 관리자 2019.09.23 52
209 3410: 조시弔詩 故 차보근 원로목사님 천국환송예배 관리자 2020.02.03 32
208 3421: 축시 <빌립보서> 김익수-이선혜 목사 부부 은퇴를 축하 드리며 관리자 2020.02.03 18
207 3456: 권면 선한목자교회 개척예배 관리자 2020.02.03 35
206 3474 : 설교 화목의 공식 관리자 2020.02.16 34
205 3616: 순교자 문준경 1 소박(疏薄)과 시앗 관리자 2020.05.13 31
204 3615: <가족끼리 살 부비기> 관리자 2020.05.13 14
203 3611: 어머니를 위한 추모사 관리자 2020.05.10 14
202 3630: 빛과진리교회를 위한 글 기도 2 관리자 2020.05.24 15
201 3626: 빛과진리교회를 위한 글 기도 1 관리자 2020.05.24 11
200 3618: 순교자 문준경 2 문심(文心)과 예심의 복음적 연관성에 대해 관리자 2020.05.13 15
199 3695: 설 목사를 아십니까?(이종완 원로 목사(대광교회)) 관리자 2020.07.26 16
198 3702: 토론회 원고 코로나19 이후 관리자 2020.07.31 12
197 3792: 권면 관리자 2020.12.31 10
196 3793: 더조이유니언 발행인의 글 관리자 2020.12.31 6
195 3795: 주례사-철이 나리 결혼 관리자 2020.12.31 9
194 3838: 힘찬교회 새성전 입당예배 설교 관리자 2020.12.31 11